충남도, 호두 소비 촉진 특판행사 및 홍보 캠페인 개최

2019-11-08 16:46:50

[프라임경제] 충남도가 호두 재고량 적체로 시름에 잠긴 재배 농가를 돕기 위해 소비 촉진 행사를 열고, 판로 확대에 나섰다.

▲8일 도청에서 '호두' 소비 촉진을 위한 홍보 캠페인을 개최했다. © 충남도

도와 천안농협 광덕지점은 8일 도청에서 직원과 내방객 등을 대상으로 '호두 소비촉진을 위한 특별판매 및 홍보 캠페인'을 개최했다.

이번 캠페인은 최근 경기지역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호두 축제가 취소됨에 따라 호두 재고가 적체된 데 따른 것이다.

▲양승조 지사가 8일 도청에서 열린 호두 소비 촉진 행사장에서 시식을 하고 있다. © 충남도

실제 지난 10월 호두축제가 취소되면서 농가에서 수매해 판매하려 쌓아둔 호두만 6톤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날 도 산림자원과 직원을 비롯한 지역본부 임직원 등 20여명은 호두 1톤(알호두 0.9톤, 살호두 0.1톤)에 대한 특별 판매를 실시, 천안 호두의 우수성을 전파했다.

도 관계자는 "호두는 불포화지방산과 미네랄 등 각종 영양소가 풍부해 세계 10대 슈퍼푸드로 선정된 건강식품이다"라며 "도민께서도 호두 소비촉진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