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넛, 현명한 앤써니 서비스형 챗봇 '입시부터 학사 행정까지' 전국 대학교 확산

2019-11-28 15:56:10

- 아주대학교 입학처 챗봇 '새봇' 도입, 문의 대응↓ 업무 효율성↑

[프라임경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산업계가 발전하면서 최근 대학가에서도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융합 등에 부합하는 전문 인재 양성 및 챗봇∙자동화 도입을 통한 학사 행정 시스템 선진화 등의 열풍이 불고있다.

 

▲현명한 앤써니는 와이즈넛의 클라우드기반 서비스형 인공지능 챗봇이다. ⓒ 와이즈넛

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은 클라우드기반 서비스형 인공지능 챗봇 '현명한 앤써니'가 대학 입시 상담부터 학사정보 안내, 교내 행정 등에 적용되며 대학교 전문 챗봇으로서의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 6월 도입된 아주대학교 입학처 챗봇 '새봇'은 수시 모집 기간동안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문의에 주말과 휴일 상관없이 24시간 365일 신속하고 정확한 답변을 제공해오고 있다.

새봇은 와이즈넛의 차별화된 운영 서비스를 통해 수시에 이어 정시까지 입시 전형 관련 안내 편의를 높이는 등 대표 대학교 챗봇 서비스로 자리잡았다.

아주대학교 입학처 담당자는 "새봇은 수시 모집 기간 동안 다른 업무를 할 수 없을 정도로 과중되었던 입학처의 문의 대응 업무를 현저히 경감시켰을뿐 아니라, 편리한 사용 등에 교직원뿐만 아니라 입시생, 학부모들에 큰 만족감을 주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대학교의 경우 특정시기에 집중되거나 상시적으로 반복되는 문의와 내부 행정 처리가 거의 유사하기 때문에, 아주대 새봇이 성공 모델로서의 모습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와이즈넛은 입시 모집 외에도 오는 2020년 1월까지 △명지대학교 학사정보(수강신청, 장학, 휴학, 복학 등 학적변동 등) 지원 챗봇 △경상대학교 교내 전산 서비스 문의 챗봇 등 다양한 대학 행정에 적용된 챗봇 서비스 오픈을 앞두고 있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는 "기획부터 운영까지 원스톱으로 제공되는 '현명한 앤써니'는 교직원, 입시생, 재학생, 학부모 등 모든 이를 만족시킬 수 있는 대학교에 특화된 챗봇 구축 노하우와 기술력이 집약되어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와이즈넛은 앞으로 교육분야 인공지능 기반 행정 시스템 선진화에 앞장서기 위해 전국 대학교 및 대학원 대상으로 특화된 챗봇 서비스를 확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명한 앤써니는 와이즈넛이 증권 · 쇼핑 · 유통 · 물류 · 공공기관 등 산업 전반에 인공지능 챗봇을 국내 최다 구축하며 인정받은 기술력과 노하우가 집약된 클라우드기반 서비스형 인공지능 챗봇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