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한·아 특별정상회의 '앤듀 다운'으로 추위 녹였다

2019-12-03 09:34:46

- 패션기업 '한세엠케이' 앤듀·TBJ 롱다운 제공

[프라임경제] 지난달 25일부터 27일까지 부산에서 열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마무리됐다. 국내 패션기업 한세엠케이(069640)는 추운 날씨 속 각국 정상들과 행사운영요원들에 롱패딩을 제공하면서 행사에 동참했다.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 각국 정상들에게 제공한 앤듀 패딩점퍼. ⓒ 한세엠케이

이번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 각국 정상과 배우자들 그리고 행사운영요원들에게 제공한 롱다운 점퍼는 한세엠케이의 제품으로, 급격히 추워진 날씨와 부산의 매서운 바다 바람을 대비할 수 있도록 정부에서 직접 마련했다.

각국 정상과 배우자들에게는 스타일리시 어반 캐주얼 브랜드 앤듀(ANDEW)의 '롱다운 점퍼'가 제공됐다. 제품의 충전재를 오리 솜털 80%, 깃털 20%의 비율로 채워 보온성을 높였으며, 하단의 스냅 버튼과 사이드 지퍼로 활동성까지 챙겼다. 

정상들은 블랙, 영부인들은 라이트 그레이 컬러를 제공했다.

이와 함께,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행사운영요원들에게는 베이직 트렌디 캐주얼 브랜드 TBJ의 '뽀송이 롱다운 점퍼'가 제공됐다. 가볍고 포근한 착용감과 넥 안감 부분에 라이렉스 소재를 적용해 부드러움을 살렸다.

한세엠케이 앤듀 관계자는 "이번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 각국 정상과 영부인, 행사운영요원들에게 한세엠케이 제품이 제공된 것은 굉장한 영광"이라며 "25년의 업력을 가진 토종 패션 기업의 제품으로, 대한민국 패션의 힘을 보여줄 수 있는 기회가 됐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상들에게 제공한 앤듀 롱다운 점퍼가 입소문을 타면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 올 겨울 판매율 호조를 기록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