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영덕 전 靑 행정관, 광주 동남갑 출마 기자회견 개최

2019-12-03 13:53:05

- "세상을 잇는 젊은 정치로 정치혁신의 동남풍 일으키겠다"

▲윤영덕 전 청와대 민정수석실 행정관은 3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광주 동남갑 출마를 선언했다. ⓒ 프라임경제

[프라임경제] 윤영덕 전 청와대 민정수석실 행정관이 3일 오전 광주광역시의회 3층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21대 국회의원 선거 광주 동남갑 출마를 선언했다.

윤영덕 전 행정관이 "세상을 잇는 젊은 정치로 동남갑에 정치혁신의 동남풍을 일으키겠다"고 밝혔다.

이날 윤 전 행정관은 "중앙정치의 혁신, 광주 정치의 세대교체, 광주 경제의 새로운 성장 동력 확보를 내걸고 이를 위해 촛불 정신을 잇고, 새로운 시대정신과 새로운 세대를 잇고, 중앙정치와 광주 경제를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광주가 키우고 대통령이 검증한 준비된 지역 일꾼"이라면서 "지난날의 광주, 오늘의 문재인 정부를 함께 한 제가 대한민국과 광주의 내일을 가슴뛰는 변화를 만들어 내겠다"고 강조했다.

윤 전 행정관은 정책공약으로 △수소산업 클러스터 등을 골자로한 '미래혁신 산업도시' △가족행복 수당제 등을 도입하는 '사람중심 상생도시' △중소기업형 청년복지임금제 등을 마련하는 '포용적 성장도시' △마을만들기기본법 제정 등의 '주민중심 참여도시' △청소년 행복시간 마일리지제 도입 등의 '역동적 청년문화도시' 등 다섯 빛깔 미래광주의 청사진을 제시하는 '오색 찬연, 광주' 공약을 제시했다.

한편 윤영덕 전 행정관은 최근 '세상을 잇다'라는 제목의 정치칼럼집을 출간하고 오는 8일 남구 문화예술회관에서 출판기념회를 준비하는 등  지역 표밭을 다져가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