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 IBK기업은행과 기업 금융 인프라 선진화 사업 '맞손'

2019-12-03 14:26:54

- 국내 중소기업 금융 인프라 선진화 목적…B2B 핀테크 기술 지원·해외 신사업 공동 추진

[프라임경제] 웹케시(053580, 대표 윤완수)는 IBK기업은행(행장 김도진)과 국내 중소기업 금융 인프라 선진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웹케시는 IBK기업은행과 기업 금융 인프라 선진화를 위한 전략적 협력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웹케시



이번 업무협약은 양사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국내 중소기업 관련 금융 인프라를 선진화하고, 웹케시와 IBK기업은행의 시장 내 동반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웹케시는 오픈API, 중소기업 금융관련 비즈니스 특화 서비스 등 B2B(기업 간 전자상거래) 핀테크 금융 솔루션을 제공해 금융사업에 협력할 계획이다.

또 IBK기업은행의 'BOX 플랫폼' 내 핀테크 기술과 B2B 서비스를 제공키로 했다. 기업은행 BOX는 디지털 경영지원 플랫폼으로 회사의 재무리포트, 정책자금 공고, 직원 관리, 관심 뉴스 등 비즈니스 관련 사항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플랫폼이다. PC와 모바일로 접속이 가능해 중소기업이 체계적으로 경영관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현재 기업은행 BOX 플랫폼에는 웹케시의 경리업무 전문 솔루션 '경리나라'가 부가 상품으로 제공되고 있다.

이 밖에 양사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금융지원, 해외 신사업 공동 추진 등 B2B 핀테크 분야에서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부분에 힘을 모을 계획이다.

강원주 웹케시 부사장은 "B2B 특화 핀테크 기술을 가진 웹케시가 IBK 기업은행과 상호 협력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IBK 기업은행과 중소기업 금융 인프라를 선진화하고, 국내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3일 오후 2시20분 현재 웹케시는 코스닥시장에서 전일 대비 1.79% 내린 4만4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