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산, 보문 제5구역 재개발 시공사 선정

2019-12-13 16:46:39

- 12일 조합원 총회서 98% 지지 얻어

▲보문5구역 조감도. ⓒ HDC현대산업개발



[프라임경제] HDC현대산업개발(대표 김대철)은 서울시 성북구 보문제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조합은 지난 12일 보문동 주민센터에서 시공자 선정 총회를 열고 약 98%의 득표율로 HDC현대산업개발을 시공사로 확정했다.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은 서울시 성북구 보문동1가 일대에 지하 2층~지상 27층 2개동 199세대를 신축하는 프로젝트다. 총 공사비는 575억 원이다.

조합은 이번 달 관리처분인가(예정)를 시작으로 2020년 8월 이주 및 철거를 완료하고 2021년 4월 착공해 2023년 9월 준공한다는 계획으로 사업을 진행 중이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을 진행해 지역의 랜드마크로 조성하고 앞으로 진행할 수주에도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