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개포주공4단지 재건축 '개포프레지던스자이' 견본주택 개관

2019-12-18 15:32:16

- 100% 인터넷 사전예약제 실시…일반분양 39~114m² 255가구

▲개포프레지던스자이 조감도. ⓒ GS건설



[프라임경제] GS건설은 서울 강남구 개포동 개포주공아파트 4단지를 재건축하는 '개포프레지던스자이'의 견본주택을 27일 개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개포프레지던스자이'는 지난 1982년 입주한 58개동 2840가구의 개포주공아파트 4단지를 재건축하는 단지로 35개동, 최고 35층, 3375가구로 변모하게 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일반분양 물량은 255가구로 구성되며, 전용 면적별로 각각 △39m² 54가구 △45m² 19가구 △49m² 27가구 △59m² 85가구 △78m² 16가구 △84m² 24가구 △102m² 12가구 △114m² 18가구로 구성됐다. 입주는 2023년 2월 예정이다.

GS건설은 이번 '개포프레지던스자이' 견본주택 관람을 효율적이고 안전한 관람을 위해 인터넷을 통한 100% 사전방문 예약제로 실시할 예정이다. 사전 예약은 지난 12일부터 시작해 20일까지 자이 홈페이지를 통해 받으며, 신청자 수에 따라 신청 마감 기한은 연장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사전 예약 대상 기간은 이달 27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이며 이후는 현장 방문이 가능하다. 사전예약자 배정 등 자세한 내용은 자이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GS건설은 현장방문과 거의 동일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영상을 특별 제작해 홈페이지에 게시할 예정이다. 예약을 놓쳤거나 바쁜 일정으로 인해 방문이 어려운 고객들에게 견본주택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GS건설 이상국 분양소장은 "개포지구는 재건축사업으로 2022년까지 약 2만여가구 이상이 입주할 예정"이라며 "특히, 개포프레지던스자이는 개포지구내 3000가구가 넘는 최대 규모의 단일브랜드 단지로 고객들에게 최고의 프리미엄 상품을 선보여 자이(Xi)의 새로운 대표 단지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