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지스톤 코리아, 한국소아암재단에 1200만원 기부

2019-12-30 08:49:18

- 직원 '걷기 프로젝트' 통해 조성…"어린이 환자들에게 보탬이 되길"

[프라임경제] 브리지스톤 타이어 세일즈 코리아(이하 브리지스톤 코리아)가 지난 23일 재단법인 한국소아암재단을 방문해 1200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30일 밝혔다. 

한국소아암재단은 보건복지부에서 인가하고 기획재정부에 등록된 재단법인으로 백혈병 및 소아암 질병과 싸우는 어린이 환자를 지원하고 돕는 비영리 사회복지 단체다. 전달된 기부금은 소아암 어린이 환자들의 치료비 및 소아암센터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한국소아암재단 기부금 후원은 브리지스톤 코리아가 글로벌 사회공헌 3대원칙 △이동성(mobility) △사람(people) △환경(environment) 세 가지 중 사람 관련된 활동의 일환으로, 건강한 사회를 촉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왼쪽부터 김헌영 브리지스톤 코리아 사장, 홍승윤 한국소아암재단 사무국장. ⓒ 브리지스톤 코리아


브리지스톤 코리아의 한국소아암재단 후원금 기부는 소속직원들이 6월부터 10월까지 5개월 동안 총 목표 걸음수를 정하고, 직장에서의 근무 및 일상 생활을 통해 목표 걸음수를 달성하면 브리지스톤 코리아가 후원금을 조성해 사회단체에 기부하는 프로그램이다.

직원들의 적극적 관심과 참여로 지난 5개월간 목표 걸음수 총 3600만 걸음을 상회하는 결과를 달성, 이에 후원금을 기부하게 됐다.

김헌영 브리지스톤 코리아 사장은 "직원들이 이심전심으로 목표 걸음수를 달성하기 위해 직장과 가정에서 열심히 생활하는 모습을 봐왔다"며 "기부 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해 걸음수 경쟁을 펼쳤던 직원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후원금이 병마와 힘겹게 싸우는 어린이 환자들에게 작으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브리지스톤은 '사회공헌을 위한 우리의 길(Our Way to Serve)'이라는 글로벌 CSR 캐치프레이즈 아래 △이동성 △사람 △환경 분야를 설정, 해당 분야의 사회공헌 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 및 지원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