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中 샤오미와 공식 총판계약 체결

2020-01-02 17:51:00

- "샤오미와 공동으로 5G를 통한 혁신적인 기업가치 이루어낼 것"

[프라임경제] 코스닥 상장사 한국테크놀로지(대표 신용구, 이병길)(053590)는 2일 중국 샤오미(Xiaomi)와 한국 공식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올해 5G 제품 출시를 앞두고 있는 샤오미는 특히 한국 시장에 경쟁력 있는 5G 스마트폰을 공급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샤오미 제품의 국내 출시를 위해 패키지 한글화 작업과 인증 절차를 진행 중이다. 작업이 마무리 되는대로 본격적인 마케팅과 제품 출시에 나설 예정이다.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자는 "이 계약으로 한국테크놀로지는 다양한 샤오미 제품을 한국 소비자에게 공식 공급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며 "샤오미와 함께 올 상반기에 5G 스마트 폰 제품을 국내 시장에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혁신적인 기업 가치를 만들 것으로 기대되는 큰 프로젝트인 만큼 전 임직원이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테크놀로지는 한국 시장에서의 원활한 A/S를 위해 샤오미와 전략적으로 협의하고 있으며, 다국적 기업의 고객센터를 다수 운영해온 관계사인 코스닥 상장사 한국코퍼레이션(050540)을 활용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 중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