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전시에 설명절 지원금 전달

2020-01-12 09:43:11

- 취약계층 및 쪽방상담소·대전이주외국인종합복지관에 지원

[프라임경제]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안기호, 이하 모금회)는 지난 10일 오전 대전시청 응접실에서 허태정 대전시장에게 2020년 설 명절 취약계층 지원금 1억2000만원을 전달했다.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 10일 대전시청 응접실에서 허태정 대전시장에게 설 명절 취약계층 지원금 1억2000만원을 전달 기탁했다. ⓒ 대전시

대전모금회의 지원금은 대전지역 내 저소득 가정, 소년소녀가장, 장애인, 독거노인 등 생활이 어려운 이웃 2387가구에 설 명절비 8500만원이 지원되며, 쪽방상담소 및 대전이주외국인종합복지관 에는 명절 행사비와 무료급식, 공동차례상비용 등으로 3500만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대전모금회 안기호 회장은 "대전 시민의 정성으로 모아진 성금을 통해 대전의 소외된 이웃들이 따뜻하고 풍성한 설 명절이 되길 바란다"며 "장기화된 경기 침체로 사회 취약계층이 더욱 소외감을 느낄 수 있는 만큼 주변 이웃에 대한 관심과 보살핌으로 정을 나누는 정다운 설 명절이 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모금회는 이달 말까지 진행되는 희망2020나눔캠페인에 현금 기부 외에 상품권, 쌀, 김치, 연탄 등 생필품을 기탁 받아 도움이 필요한 이웃이나 사회복지기관에 배분하고 있으며, 업체에서 직접 생산 또는 제조하는 물품 등을 기탁하는 물품기부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