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밥상, 즉석조리 강화 '라이브스튜디오8' 확산 오픈

2020-01-14 09:08:00

- 용산 아이파크몰·서울역사점 '한식 셀렉 다이닝' 탈바꿈

[프라임경제] CJ푸드빌이 운영하는 계절밥상이 특화 매장을 확산 오픈했다고 14일 밝혔다.

▲계절밥상 라이브 스튜디오8. ⓒ 계절밥상

계절밥상은 용산 아이파크몰점과 서울역사점에 '라이브스튜디오8'을 도입해 다양한 메뉴를 선보이는 한식 셀렉 다이닝으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라이브스튜디오8'는 각기 다른 8가지 코너에서 코너 별 전문성과 즉석 조리 서비스를 강화한 콘셉트다. 통으로 구워 깊은 풍미의 육류를 제공하는 '서울통구이' 해산물 전문 '진미수산' 즉석 국수를 선보이는 '바로면방' 전과 튀김 안주 코너 '일품주막'이 있다.

다양한 찬과 밥이 제공되는 '소담찬방' 계절밥상 인기 메뉴를 모은 '제철부뚜막' 트렌디한 한식 메뉴를 선보이는 '이색 별미당'과 디저트 전문 '오색 다과점'도 포함된다.

'라이브스튜디오8' 콘셉트는 18년 12월 계절밥상 여의도IFC점에 우선 도입했다. 당시 재오픈 후 전년 동기간 매출이 약 15% 증가했으며, 점심에는 보통 1시간을 대기해야 할 정도로 IFC몰 내 인기 맛집으로 부상했다. 새로운 콘셉트는 1년동안 운영하며 반응이 좋은 코너와 메뉴를 집중 업그레이드 해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평일 저녁과 주말에는 일부 코너에 전문점 수준의 특별한 메뉴를 '엽전 메뉴'로 새롭게 도입해 운영한다. 제공되는 엽전을 각 코너 직원에게 전달하면 특선 메뉴를 맛 볼 수 있다. '서울통구이' 코너에서는 더덕소불고기(평일 저녁 제공)과 LA갈비(주말 제공) '진미수산'코너에서는 겨울 석화 찜 등 계절 해산물울 제공한다.

계절밥상 관계자는 "특화 매장으로 고객반응이 높은 '라이브스튜디오8'을 더욱 업그레이드 해 유동인구가 많고 다양한 연령층이 이용하는 용산 아이파크몰점과 서울역사점에 우선 도입하게 됐다"며 "더욱 많은 매장에서 새롭고 차별화된 메뉴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