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설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조기 지급

2020-01-15 10:00:14

[프라임경제] 대우조선해양(042660)은 설날 명절을 앞두고 중소 자재공급협력사의 사기진작 및 경영안정화를 위해 약 320억원 규모의 납품대금 및 기성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15일 밝혔다.

지급되는 납품대금은 오는 30일 지급 예정인 대금으로, 8일 앞당겨 설날 전인 오는 22일 조기 지급하기로 했다. 대우조선해양은 경영상황이 개선되자 지난 2018년 추석 이후 매 명절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해 오고 있다.

대우조선해양 측은 납품대금 조기 지급에 대해 "보호무역주의 및 세계 경제의 성장률 둔화에 따른 시황의 불확실성, 수익성 악화 등 아직도 대내외적으로 난관들이 산재해 있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협력사의 경영안정화가 모회사의 경영안정화로 이어진다는 믿음으로 이번에도 조기 지급을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대우조선해양의 빠른 경영정상화에는 협력사의 지원이 가장 큰 힘이 됐다"며 "협력사와의 상생협력을 통해 지역 및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