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제면소 "로봇이 서빙한 국수 맛보세요"

2020-02-03 10:27:14

- 서울역사점에 '미래형 스마트 매장' 도입

[프라임경제] CJ푸드빌이 운영하는 제일제면소 서울역사점에 서빙 로봇을 시범 도입한다고 3일 밝혔다.

▲제일제면소 서울역사점에 도입한 LG클로이 서브봇. ⓒ CJ푸드빌

제일제면소는 LG전자가 개발한 LG 클로이 서브봇(LG CLOi ServeBot)을 국내 최초로 현장에 도입했다. 클로이 서브봇은 지능형 자율주행 기능으로 최적의 동선을 파악해 주문한 테이블에 도착한다. 3D 카메라와 초음파 센서가 있어 이동 시 테이블 간 좁은 사이를 순조롭게 이동하며 장애물을 피하거나 멈춰 설 수 있다.

이로서 제일제면소 서울역사점은 매장 입장부터 서빙까지 첨단기술을 적용한 매장으로 운영된다. 매장 대기 시 '스마트 웨이팅' 시스템으로 매장 앞 태블릿PC에 이름과 연락처를 남기면 입장 순서에 맞춰 카카오톡 메시지를 받는다. 매장에 입장하면 각 테이블에 있는 태블릿PC로 메뉴 주문, 직원 호출 등을 할 수 있어 빠르고 편리하게 서비스 받을 수 있다.

클로이 서브봇의 도입은 직원과 고객의 편의를 극대화 시켜주는 역할을 한다. 기존에는 4인 주문 시 한 명의 직원이 여러 번에 거쳐 서빙을 해 모든 메뉴가 나오길 기다려야 했지만 이번 클로이 서브봇 도입으로 단 한 번에 서빙이 가능해졌다.

또한, 국물이 많은 면 요리도 안정적으로 옮길 수 있으며, 테이블 정리도 한결 빠르고 수월해져 대기 고객이 빠르게 입장 할 수 있다. 식사 후 클로이 서브봇이 빈 그릇을 주방으로 옮겨줘 직원은 테이블 정리 등 마무리만 하면 된다.

제일제면소 관계자는 "서울역사점에 우선적으로 주문 및 서빙 등 혁신 기술을 도입해 고객에게 신선한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직원들이 고객 서비스에 더욱 집중해 특별하고 높은 서비스를 기대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