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라다이스시티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 신규 등재 · 4성 획득

2020-02-13 18:01:43

[프라임경제] 파라다이스시티(Paradise City)는 '호텔판 미쉐린 가이드'로 불리는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Forbes Travel Guide)'의 스타 레이팅(Star Rating)에서 '4성(4-Star) 호텔'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는 1958년에 창간한 세계적인 럭셔리 여행 평가 전문지다. 매년 고급 호텔과 레스토랑, 스파에 대한 평가 정보를 제공한다. 최대 900개에 달하는 평가항목에 따라 신분을 숨긴 평가단이 매년 전 세계 유수의 5성급 호텔을 방문해 시설과 서비스를 평가한 뒤 5성(5-Star)과 4성(4-Star), 추천(Recommended) 호텔로 등급을 나눠 발표한다.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는 미국 현지 기준 지난 12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20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를 발표했다. 

▲파라다이스시티가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의 스타 레이팅에서 '4성(4-Star) 호텔'로 선정됐다. ⓒ 파라다이스시티


이번 발표에서 첫 평가를 받은 파라다이스시티는 신규 등재와 동시에 국내 호텔 중 최단 기간 만에 '4성(4-Star)' 등급을 획득했다. 평가항목 중 고객 서비스와 시설, 다이닝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받으며 '아트테인먼트' 리조트로서 차별화된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파라다이스시티는 실제 이용객 후기를 기반으로 평가하는 데일리호텔 '2020 데일리 트루어워즈'에서 뛰어난 서비스 품질로 최고의 호텔·리조트 1위에 선정된 바 있으며, 대표 시설인 스파 '씨메르'가 문화체육관광부·한국관광공사 2019 추천 웰니스 관광지에 선정된 바 있다.

또한 테마파크 '원더박스'가 세계적인 테마시설 시상식 '제 26회 TEA 테아 어워즈(TEA Thea Awards)'에서 수상하는 등 국내외 무대에서 인정받은 차별화된 시설과 콘텐츠를 바탕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휴양지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한편, 2020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는 전세계 73개 국가의 호텔과 레스토랑, 스파 총 1898곳의 등급을 발표했다. 그 결과 5성 호텔 268개(신규 70개), 4성 호텔 592개(신규 120개), 추천 호텔 439개(신규 81개) 등이 선정됐다. 2020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의 시상식은 오는 18~19일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