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거돈 부산시장 "어려운 화훼농가에 힘이 되길 희망"

2020-02-14 15:59:15

- 코로나 19 극복 작은 꽃 나눔 행사

[프라임경제]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14일 시청 1층 로비에서 화훼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한 '부산 화훼농가 꽃 나눔, 보듬이 장터'를 개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한 이번 행사는 부산경남화훼원예농협(조합장 최성환)과 농협중앙회부산지역본부(본부장 곽정섭)에서 주관했다. 원예농협과 농협중앙회에서 준비한 장미꽃 6000송이 나눔행사와 화훼농가 보듬이 판매 행사, 꽃 소비촉진 홍보 등으로 진행됐다.

▲14일 시청 1층 로비에서 '부산 화훼농가 꽃 나눔, 보듬이 장터'가 열렸다. ⓒ 부산시

특히, 화훼소비 진작을 위해 지역 내 생산된 꽃 10송이를 1000~3000원에 저렴하게 판매했고, 준비된 물량인 1350단이 오전 9시30분경 모두 소진되는 등 성황을 이뤘다.

오거돈 시장은 관계자들과 직접 행사장을 찾아 시민과 직원들에게 꽃을 전달하고, 참가자를 격려하는 등 꽃 소비 촉진을 권장했으며, 시민들도 "작은 꽃 나눔으로 이웃의 어려움을 함께 덜어주고 싶다"라며 따뜻한 호응으로 화답했다.

오 시장은 "이번 행사가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에 조그만 힘이 되었기를 희망한다"면서, "코로나 19를 하루빨리 극복하고 부산 경제가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는 오는 5월 부산시민공원에서 '2020 부산 꽃 박람회'를 개최해 지역 화훼산업 육성 및 화훼 문화 진흥 기반조성을 위해 힘쓸 계획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