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아, 국내 단 한점 '위블로 시계' 한정판 공개

2020-03-22 11:11:05

- 위블로 '스피릿 오브 빅뱅 투르비옹' 리미티드 에디션

▲ⓒ 갤러리아


[프라임경제] 서울 압구정동에 위치한 갤러리아명품관은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위블로(HUBLOT)의 '스피릿 오브 빅뱅 투르비옹' 리미티드 에디션을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갤러리아명품관은 블랙과 블루 색상의 요소들이 가미된 카본 섬유 소재의 위블로 '스피릿 오브 빅뱅 투르비옹'을 국내 단독으로 공개했다. 해당 모델은 백 케이스도 카본 소재로 구성돼 사파이어 크리스탈로 둘러 쌓여 있는 것이 특징이다. 국내에 단 한점뿐으로 제품 가격은 1억4000만원대이다.

갤러리아백화점 관계자는 "전세계 100피스 한정수량으로 출시된 스피릿 오브 빅뱅 투르비옹은 위블로의 DNA를 모두 담고 있다"며 "화려한 디자인과 혁신적인 소재, 뛰어난 기술력은 위블로의 진수를 보여준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선거 기간 중 의견글 중지 안내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