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25일 고용유지지원금 확대계획 발표"

2020-03-25 08:41:14

▲이낙연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회 위원장. ⓒ 연합뉴스

[프라임경제] 이낙연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장은 25일 코로나19 대응 당정청회의에서 "정부는 오늘 고용유지지원금의 확대계획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이날 열린 코로나19 대응 당정청회의에서 "전날 대통령 주재 2차 비상경제회의에서 기업구호 긴급자금으로 100조원을 투입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지난주 1차 회의에서 결정한 것보다 두 배로 커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대기업과 중견기업도 포함시키기로 했다. 세계적 경제위기로 우리 기업들도 그만큼 어렵다는 현실 인식으로 이른바 '코로나 도산'은 없도록 하겠다는 의지를 반영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한 걸음 더 나아가 정부는 오늘 고용유지지원금의 확대계획을 발표한다"면서 "민생을 돕기 위해 4대 보험료와 전기료 등 공과금의 유예 또는 면제조치도 곧 취하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위원장은 "많은 기업들이 경영난을 호소하지만 과감한 투자와 상생으로 난관을 돌파하는 사례도 있다"면서 "기업들의 노력에 대해 정부의 지원 및 보상도 따라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선거 기간 중 의견글 중지 안내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