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비디아 'GTC 디지털'서 최신 자율주행 기술 교육 제공

2020-03-26 10:49:38

- AI전문가 및 개발자 진행중인 프로젝트 자세히 소개

[프라임경제] 엔비디아(대표 젠슨 황)가 지난 24일(美 현지시간)부터 진행하고 있는 'GTC 디지털'에서 △자율주행차 △로보틱스 △헬스케어 △금융 등의 분야와 관련된 수백 여 전문가 및 훈련 세션을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GTC 디지털에서는 누구나 온라인으로 최신 AI 기술 발전에 대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으며, 25일부터 △포드 △도요타 △죽스 등의 자율주행 분야 리더들이 주최하는 세션을 수강 가능하고, 엔비디아 전문가들로부터 자율주행용 AI 개발에 대한 가상 교육을 받을 수 있다.


특히 GTC 디지털 세션에서는 AI 전문가들과 개발자들이 참여해 인텔리전트 차량 기술 구축에 대한 통찰력을 공유하고, 그들이 진행하고 있는 프로젝트들을 자세하게 소개한다. 

이번 오토모티브 분야 강연자들은 △AI 훈련 △시뮬레이션 △소프트웨어 등 자율주행차 개발에 관한 최신 기술주제를 다룬다.

개발자들은 또한 엔비디아 DLI(Deep Learning Institute) 과정으로 자율주행차 개발 전문가와 상호작용하면서 해당 분야에 대해 더 폭넓게 학습할 수 있다.

DLI에서는 △자율주행차 △제조 △로보틱스와 같은 분야에서 가장 큰 개발자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강사 주도 교육세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오는 4월 라이브 세션에서는 자율주행차 인식 및 센서 통합과 같은 주제에 대해 집중 교육을 제공한다.

마지막으로 전문가 세션에서는 엔비디아 사내 전문가들이 참여해 인텔리전트 콕핏, 자율주행차 소프트웨어 개발 및 검증에 대한 모든 개발관련 질문에 대해 자세한 답변을 제공한다.

엔비디아 관계자는 "해당 세션을 무료로 수강하기 위해서는 엔비디아 홈페이지 'GTC 디지털'에서 신청하면 된다"며 "'GTC 디지털에 대한 최신 정보 제공된다"고 설명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선거 기간 중 의견글 중지 안내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