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존 우회 가능" T맵, 어린이 보호경로 안내한다

2020-04-27 09:41:25

- 사고 예방 효과 기대…즐겨찾는 경로·제보 기능 추가

[프라임경제] 'T맵(T map)'이 어린이 교통안전과 스쿨존 사고 예방에 나선다.

▲국민 내비 'T맵(T map)'이 신규기능 업데이트로 어린이 교통안전과 스쿨존 사고 예방에 앞장선다. ⓒ SK텔레콤


SK텔레콤(017670)은 내비게이션 서비스인 T맵 사용자들이 어린이 보호 구역(스쿨존) 우회경로를 선택할 수 있는 신규 기능 '어린이 보호경로' 등을 새롭게 추가한 'T맵 8.1버전'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최근 스쿨존 내 교통안전을 강화하는 '민식이법' 시행과 함께 어린이교통 안전에 대한 사회 의식 수준이 높아지고 있는 것에 착안해 어린이 보호경로 기능을 개발하게 됐다.

어린이 보호경로 기능은 이용자의 운전 만족도를 고려해 목적지 경로 안내 시 스쿨존을 우회하는 경로를 선택할 수 있도록 옵션을 제공한다.

다만, 스쿨존 내에 목적지가 있어 우회 경로가 없거나, 스쿨존 우회시 소요시간이 10분 이상 추가돼 운전자 불편이 더 크다고 판단되는 경우 고객 편의를 위해 스쿨존을 서행해 통과하는 경로를 안내한다.

한편, T맵은 이미 지난 2월 스쿨존 300m 전방에서 '어린이 목소리'로 어린이 보호 운전을 당부하는 음성안내 서비스도 도입한 바 있다.

이번 T맵 8.1버전에는 어린이 보호경로 기능 외에도 즐겨찾는 경로, 제보 기능 등 운전자 편의 향상을 위한 다양한 신규 기능이 추가됐다.

즐겨찾는 경로는 운전자가 특정 목적지를 같은 경로로 두 번 이상 운행할 경우, 이를 즐겨찾는 경로로 추천하고 선호 경로로 등록할 수 있는 기능이다. 

새롭게 추가된 제보 기능은 AI기술을 활용, 운전자들이 'T맵 누구(NUGU)'를 통해 실시간으로 발생하는 교통정체, 도로정보 등을 더욱 손쉽게 제보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T맵 이용자들은 운행 중 핸드폰 터치를 통한 메뉴선택 뿐 아니라 '아리아 정체제보, 아리아 경로안내 오류 제보' 등 음성명령으로도 편리한 교통제보가 가능하다.

또한, 운전자가 목적지로 설정했던 장소의 상호변경 등 정보가 변경된 경우에도 제보로 정보의 수정요청을 할 수 있다. 향후 로드킬, 교통사고 등으로 제보 카테고리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이종호 SK텔레콤 Mobility사업단장은 "이번 T맵 업데이트로 어린이들의 교통 안전개선과 함께 운전자의 만족도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운전자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운전을 위해 다양한 기능 개발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