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코로나19 상황 속 수능 연기 · 실시 횟수 확대 필요"

2020-05-21 11:27:01

[프라임경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21일 대입 수능 시험의 일정 연기를 요구했다.

그는 이날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전문가들은 코로나19 가을 재유행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아울러 "이 경우 올해 수능이 정상적으로 치러질 수 있을지 의문"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또한 그는 "코로나19 상황에서 수시 입시의 객관성과 공정성을 확보할 수 있는 대책이 필요하다"고도 지적했다.

이어 "또 여건이 좋은 학생이 그렇지 못한 학생보다 더 유리해지는 상황을 우려하고 있다"고 안타까움을 표했다. 안 대표는 "이미 국민의당은 수능을 일시 연기하고 수능 시험 횟수를 늘려 성적이 좋은 시험을 반영하자는 안을 제시한 바 있다. 정부는 어떤 입장을 갖고 있는지 빠른 시간 내에 밝혀야 한다"고 요청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