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극의 럭셔리 경험"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클래스 라인업 강화

2020-05-22 15:01:00

- 'S 560 4MATIC 에디션' 한정판으로 선봬…'S 650 풀만' 이번 달 국내 첫 인도

[프라임경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메르세데스-마이바흐 브랜드 및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 라인업을 강화한다.

일환으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22일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S-클래스의 최상위급 모델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과 50년 역사를 보유한 최고급 리무진의 대명사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을 공식 출시했다.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는 이번에 출시된 두 모델의 합류로 한층 풍성한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특히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이하 S 560 4MATIC 에디션)은 2020년형으로만 판매되는 한정판 모델로, 네 가지 에디션으로 제공된다. 

전 에디션에는 기존 모델에 없었던 외장 및 내장 색상과 디지뇨 레더 패키지(designo leather package) 등 새로운 옵션들이 대거 적용돼 개성 있고 고급스러운 한정판 모델의 위상을 보여준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은 네 가지 에디션으로 제공된다.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이와 함께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이하 S 650 풀만)은 파티션 스크린 너머 마주보는 좌석 형태를 갖춘 리무진으로, 전 세계 △정상 △고위층 △로열패밀리 등 VIP의 선택을 받으며 최고급 쇼퍼 드리븐 리무진 세그먼트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확보한 모델이다. 

국내에 처음 선보인 S 650 풀만은 안락한 인테리어와 다양한 편의사양, 강인하면서도 장엄해진 외관으로 정교한 아름다움을 갖췄으며, 이번 달 국내 고객에게 인도를 시작했다.
 
마크 레인(Mark Raine)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품&마케팅 부문 총괄 부사장은 "특별한 에디션으로 소장 가치를 높인 S 560 4MATIC 에디션과 메르세데스-벤츠 럭셔리 철학의 집약체와도 같은 S 650 풀만은 궁극의 럭셔리를 경험하고 싶은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초 기자간담회를 통해 약속했던 것처럼 메르세데스-벤츠 브랜드를 아우르는 다양한 신차를 선보이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폭넓은 선택권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새로운 모델 합류, 더욱 풍성해진 플래그십 세단

구체적으로 S 560 4MATIC 에디션은 새로운 내·외관 옵션을 적용해 희소성을 높였다. 각각의 에디션 모델들은 S-클래스 고유의 우아한 디자인에 새로운 내·외장 전용 색상을 대거 추가해 차별성을 확보했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에디션 내부 모습.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먼저, 모나코(Monaco) 에디션 외장은 우아하면서도 시크한 코트다쥐르 다크 블루 메탈릭(Cote d'Azur Dark Blue Metallic) 색상과 베이지와 블랙 색상의 고급 익스클루시브 나파 가죽이 적용된 실내를 갖췄다.

또 뉴욕(New York) 에디션은 중후한 그레이 계열의 그라파이트 메탈릭(Graphite Metallic) 외장과 베이지 계열의 디지뇨 익스클루시브 세미아닐린 레더가 적용된 실내로 구성됐다.

마이바흐 라운지(MAYBACH Lounge) 및 로데오 드라이브 로스엔젤레스(Rodeo Drive Los Angeles) 에디션 외장에는 각각 클래식 그린 논 메탈릭(Classic Green Non-metallic)과 코트다쥐르 라이트 블루 메탈릭(Cote d'Azur Light Blue Metallic) 색상이 적용돼 럭셔리 하면서도 개성이 뚜렷한 외관을 자랑한다. 

두 모델의 인테리어는 각각 사바나 베이지(Savanna beige)·블랙, 아르마냐크 브라운(Armagnac brown)·블랙 색상의 고급 익스클루시브 나파 가죽으로 장식됐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뿐만 아니라 전 에디션 모델에는 새로운 디지뇨 내부 트림과 메르세데스-마이바흐 로고가 새겨진 디지뇨 플로어 매트, 슬립 방지 트렁크 매트 및 뒷좌석 헤드 쿠션이 기본 옵션으로 제공되고, 20인치 마이바흐 10홀 단조 휠이 적용돼 한층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여기에 S 560 4MATIC 에디션은 우수한 성능과 효율성을 겸비한 파워트레인과 서스펜션 세팅을 통해 어떤 주행 스타일에도 최적의 여유로운 성능을 발휘한다. 

S 560 4MATIC 에디션에 탑재된 V8 바이터보 가솔린엔진은 최고출력 469마력, 최대토크 71.4㎏·m의 성능을 발휘하며, 에어매틱(AIRMATIC) 서스펜션이 적용돼 안락한 승차감과 차별화된 드라이빙 경험을 선사한다.
 
여기에 △운전자의 편리한 안전거리 확보와 주행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교차로 기능이 적용된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충돌위험이 있을 시 보다 안정적이고 신속한 스티어링 휠 동작을 보조하는 충돌 회피 조향 어시스트 등 탑승자와 보행자 모두를 고려하는 전방위적 안전기술이 탑재됐다.
 
◆6.5m 긴 전장이 제공하는 여유롭고 안락한 실내

이와 함께 S 650 풀만은 탑승객을 위한 일등석의 편안함을 갖춘 좌석을 제공하며, 작은 요소까지도 세심하게 설계돼 궁극의 럭셔리를 구현했다. 6.5m의 긴 전장이 제공하는 여유로운 공간과 다양한 편의사양, 극대화된 고급스러움과 안락함은 최고급 쇼퍼 드리븐 차량으로서의 면모를 자랑한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 내부 모습.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전동 파티션을 통해 독립된 공간을 제공하며, 파티션 스크린 너머 4명의 탑승자들이 마주보는 좌석 형태(vis-à-vis seating)를 갖췄다. 주행 방향으로 설정된 두 개의 좌석은 VIP 탑승자를 위해 마련됐고, 전동식 도어로 승·하차 시 최상의 편리함과 편안함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풀만에 적용된 2 캐빈 사운드 시스템(2 cabin sound system)은 앞좌석과 뒷좌석 승객이 각자 독립적인 음원 제어가 가능하다. 또 뒷좌석에 새롭게 설치된 프론트 뷰 카메라(front view camera)는 주행 중 정면도로의 모습을 18.5인치 평면스크린으로 전송, 파티션이 닫혀 있어도 뒷좌석 탑승자도 전방의 교통상황을 모니터링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여기에 촘촘한 세로선의 새로운 라디에이터 그릴을 적용해 더 품격 있고 강력한 인상을 완성했다. 새로운 그릴은 세로줄무늬 정장에서 영감을 얻었으며, 2016년 페블 비치 콩쿠르 델레강스(Pebble Beach Concours d’Elegance)에서 공개된 '비전 메르세데스-마이바흐 6'를 통해 최초 공개된 바 있다.
 
아울러 마이바흐를 대표하는 10개의 홀이 적용된 20인치 휠을 통해 웅장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고, 마이바흐 S-클래스의 투톤 도색 및 풀만 전용 프리미엄 컬러를 제공해 개성 있는 외관 연출도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650 풀만 내부 모습.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한편, S 560 4MATIC 에디션의 국내 판매가격(부가세 포함)은 5인승의 경우 △모나코 2억8460만원 △뉴욕 2억8960만원이며, 4인승은 △모나코 2억9060만원 △뉴욕·마이바흐 라운지·로데오 드라이브 로스앤젤레스 2억9560만원이다. 더불어 S 650 풀만의 판매가격은 9억3560만원이다.

이외에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앞서 지난 2월 2020년형 모델인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S 350 d 4MATIC AMG 라인을 출시한 바 있다. AMG 전용 옵션들이 기본 적용된 S 350 d 4MATIC AMG 라인의 판매가격(부가세 포함, 개별소비세 인하분 반영)은 1억3460만원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