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절반 "대기업 갈래요"…中企 인기↓

2020-06-11 15:03:20

- 대기업은 급여, 공공기관은 정년보장 공식...코로나 여파로 '고용안정성' 대두

[프라임경제] 올해 대학생 절반가량은 대기업에 입사하겠다고 밝혔지만, 중소기업 희망자는 지난해 보다 절반 줄은 것으로 조사됐다. 

▲대학생 1066명 대상 설문조사. ⓒ 인크루트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는 '2020 대학생이 꼽은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 설문조사 중 '입사희망 기업형태'에 대해 조사한 결과, '대기업'이 44.9%로 1위에 올랐다고 11일 밝혔다.

이어 △공공기관·공기업(22.3%) △중견기업(21.8%) △기업형태는 상관없음(7.1%) 순이었으며, △중소기업(3.9%)이 마지막이었다.

지난해 동일 설문조사와 비교해보면, 당시 입사 희망기업 1·2위에 △대기업(41.2%) △중견기업(25.0%)이 올랐으며, 이어 △공공기관(20.5%) △중소기업(6.6%) 순으로 조사됐다. 

올해 결과와 비교하자면 중소기업은 전년 대비 2.7%P 감소해 인기가 반 토막 났으며, △중견기업 또한 3.2%P 감소했다. 반면 △대기업 △공공기관 득표율은 각각 3.7%P, 1.8%P 늘어 이들과 대조를 보였다.

성별로는 △대기업 입사 희망자 경우 남성(49.7%)이 여성(41.3%)보다 높았다. 

그러나 △공공기관은 남성(19.4%)보다 여성(24.5%)이 높았으며, △기업형태는 상관없다고 답한 경우도 여성(8.0%)이 남성(5.9%)보다 많았다.

한편, 이번 설문조사는 2일부터 5일까지 전국 대학생 1066명이 참여했으며,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68%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