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국공 논란 엄호하는 심상정 "정규직 전환, 매우 잘한 일"

2020-06-25 14:59:02

[프라임경제]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정규직 전환 이슈에 긍정적 평가를 내놨다.

현재 비정규직 보안직원들을 대거 정규직으로 돌리는 문제에 청년 취업준비생들의 불만과 불공정성 지적이 높다.

이에 대해 심 대표는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은 불완전 고용을 공정하게 바로잡는 것으로, 채용 공정성을 해치는 것과 엄연히 다른 문제"라고 주장했다.

또한 심 대표는 이번 전환 추진을 "아주 잘한 일"이라고도 평을 덧붙였다. 그는 이어서 "3년 전에 지금처럼 청원경찰법을 적용해 초기에 일괄적으로 (정규직으로) 전환했으면 문제가 안 됐을 것"이라는 상황 인식도 내놓았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1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