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커버리, 코로나19 여파에도 1분기 매출 10%↑

2020-06-29 16:53:15

- 올해 '운동화·백팩·레깅스' 연이어 히트상품 출시

[프라임경제] 에프앤에프(007700)의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패션업계가 주춤한 가운데서도 매출 상승의 쾌거를 이뤘다.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플렉스 레깅스' '버킷디워커V2' 제품 이미지. ⓒ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은 운동화, 백팩, 레깅스 등 2020년 SS 시즌 연이은 히트상품을 출시하면서 올해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0% 이상 증가했다고 29일 밝혔다.

디스커버리는 이러한 결과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경쟁력으로 데이터 기반의 수요를 예측하고,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디지털 콘텐츠를 활용해 고객과 활발하게 소통했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여기에 상품 개발부터 마케팅, 고객 관계 관리, 세일즈, 소싱까지 사업 전반에 디지털화를 확대하며 시장 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하고 있다.
 
◆빅데이터 활용한 트렌드 분석으로 '히어로 상품' 발굴

디스커버리는 다방면에서 확보한 데이터를 활용해 정확한 트렌드 예측이 가능하도록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소비자의 구매 패턴, 제품 수요, 여가활동, 온라인 커뮤니티, 검색 키워드 등 수백 개 주제의 빅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한 뒤 상품 개발과 마케팅 영역에 접목해 급변하는 패션 시장에서 상품 판매적중률을 높여 왔다. 그 결과 디스커버리는 2019년 숏패딩, 후리스, 신학기 초경량 백팩을 차례로 성공시켰다.

디스커버리는 2020년 봄·여름 시즌도 트렌드를 주도하는 상품으로 라인업을 구성해 소비자 공략에 나선다. '버킷디워커V2'는 누적 25만 족 이상 판매된 어글리슈즈 대표 주자인 '버킷디워커'의 업그레이드 상품으로, 지난 1월 출시 후 약 20만 족 이상 판매고를 올려 전작의 판매량을 뛰어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어 올 초 우먼스 라인으로 첫선을 보인 레깅스는 지난 5월 기준 전년 동기 대비 판매량이 400% 이상 신장했고, 친환경 소재의 '리조트 반팔티 라인'은 착한 소비 트렌드와 맞물려 판매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SNS 마케팅으로 소통…고객 반응과 구매 전환율 UP

디지털 콘텐츠를 활용한 소비자와의 활발한 소통도 한몫했다. 디스커버리는 고객과 원활한 소통을 위해 TV 광고 외에 SNS 채널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2019년 겨울에는 바이럴 영상으로 롱패딩을 입은 주인공이 디스커버리 매장에서 특별한 겨울 여행을 떠나는 이야기를 선보였다. 해당 영상은 유쾌한 아이디어 덕분에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어 유튜브 2000만 조회수를 달성한 바 있다. 올여름 디지털 캠페인으로는 코로나19에도 '일상에서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발견의 즐거움'이라는 메시지를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더불어 디스커버리의 대표 캠페인인 '아이 엠 어 디스커버러(I AM A DISCOVERER)'를 통해 브랜드가 지향하는 '탐험'과 '발견'의 즐거움을 널리 알리고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인 크리에이터들과의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는 친근한 이미지 및 구독자와의 밀접한 소통 능력을 지닌 인플루언서 원정대의 장점을 활용할 수 있어 브랜드 친밀도와 상품 구매 전환율을 높이는 데에 기여하고 있다.

이외에도 디스커버리는 코로나19로 인해 20·30세대 사이에서도 등산, 캠핑 수요가 증가하는 것에 주목해 디자인에 기능을 더한 아웃도어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관계자는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이 앞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경쟁력으로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미래 경쟁력을 갖춘 리딩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디지털 역량을 더욱 강화해 지속적으로 트렌드를 주도하고 고객이 원하는 히트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