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CG, 주요 글로벌 마케팅 어워드 이스포츠 부문 수상

2020-06-30 11:39:16

- 'WCG 2019 시안' 최고 이스포츠 액티베이션 캠페인 선정

[프라임경제] WCG(공동대표 서태건·이정준, 이하 WCG)는 'WCG 2019 시안'이 '엑스 어워즈'의 '베스트 이스포츠 액티베이션' 부문에서 은상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 WCG


북미 유수 마케팅 전문지 '이벤트 마케터'가 최고의 마케팅 캠페인을 선정하는 '엑스 어워즈'는 지난 5월 각 부문별 3개의 최종수상작을 선정하고, 부문별 △대상 △금상 △은상의 최종 순위를 지난 23일 발표했다.

'엑스 어워즈'의 '베스트 이스포츠 액티베이션' 부문에서 금상은 '밸브'의 '디 인터내셔널 도타2 챔피언십 2019'가 차지했으며, WCG는 은상을 수상했다. 

뿐만 아니라 'WCG 2019 시안'은 △이벤트엑스 △스파크 어워즈 △A어워드 △IBDA 등 다양한 국제 마케팅·디자인 어워드를 통해 그 혁신성을 인정 받은 바 있다.

서태건 WCG 공동대표는 "WCG가 수많은 이스포츠 팬들을 비롯해 국제적으로 인정 받게 돼 무척 기쁘다"며 "앞으로도 이스포츠를 중심으로 한 모든 세대가 함께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미래형 엔터테인먼트 축제로써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디지털 놀이문화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했던 'WCG 2019 시안'은 111개국 4만명 선수가 참여하고, 현장 관람객 12만명, 온라인 중계에서 약 2억 뷰어십을 기록하며 6년만의 화려한 부활을 알린 바 있다. 

단일 종목 대회 중심의 현재 이스포츠 트랜드에서 국가대항전 형식의 다종목 대회에 대한 관심과 인기를 다시 불러 모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