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일 보령시장 코로나19 극복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참여

2020-06-30 16:51:33

[프라임경제] 충남 보령시는 30일 김동일 보령시장이 코로나19 극복을 염원하기 위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은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위해 전 세계적 연대와 지지를 유도하는 글로벌 릴레이 캠페인으로, 지난 3월 우리나라 외교부에서 처음으로 시작했다.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한 김동일 보령시장. ⓒ 보령시

공식 엠블럼인 '거품이 묻은 기도하는 손'은 철저한 개인위생관리로 코로나19와의 싸움을 함께 이겨내자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이번 캠페인은 노박래 서천군수로부터 지목받아 이뤄졌다.

김동일 시장은 "stay가 동사로는 머무르다, 특정한 상태와 상황을 계속 유지하다라는 뜻이 있지만, 명사로는 배의 돛대를 받쳐 주는 밧줄처럼 강도가 부족한 부분을 보강하는 뜻도 내포하고 있다"며, "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선의 방역을 펼쳐 나가겠으니, 시민들께서도 각자 생활공간에서 방역이 미치지 못하는 부족한 부분을 보강해 청정보령을 사수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김동일 시장은 황선봉 예산군수와 김정훈 보령경찰서장, 서정문 보령교육장 등 3명을 지목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