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보업계, 청년창업 지원 '스타트업 둥지' 성과공유회 개최

2020-06-30 17:04:33

- 11개팀에 총 2억5000만원 규모 사업지원금 제공

▲손해보험 사회공헌협의회는 청년 혁신창업 지원사업 '스타트업 둥지' 성과공유회를 30일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했다. ⓒ 손해보험 사회공헌협의회


[프라임경제] 손해보험 사회공헌협의회(의장 김용덕)는 청년 혁신창업 지원사업 '스타트업 둥지' 성과공유회가 30일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했다.

손해보험업계는 그간 △청년 일자리 문제 해결 △청년 기업가 지원 등을 위해 주거와 사무공간을 함께 제공하는 창업지원 프로그램 '스타트업 둥지'를 지난 2018년 9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이번 성과공유회는 스타트업 둥지 11개 팀(인슈어테크 랩 3팀 · 성장트랙 8팀) 사업성과 공유 및 제품·서비스 홍보를 위해 마련됐다.

아울러 심사단(벤처투자자, 손해보험사 관계자 등 전문가 7인) 평가를 통해 인슈어테크 랩 3팀에는 총 1억5000만원 사업지원금이 제공됐으며, 성장트랙 8팀에는 총 1억원 사업지원금이 지급됐다.

김용덕 손해보험협회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디지털 경제가 가속화되고, 언택트 서비스가 확대되는 등 경제·사회 트렌드에 큰 변화가 있을 것"이라며 "둥지의 청년 기업가들이 이러한 변화 속에서 성장의 기회를 놓치지 말고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손해보험 사회공헌협의회는 청년 스타트업을 지속 발굴해 육성하고자 스타트업 둥지 4기 모집을 오는 8월부터 시행할 계획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