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초복 맞이 삼계탕 1000개 지원

2020-07-16 11:01:31

- 구세군 두리홈·대한적십자 중앙봉사관에 500개씩 전달…한부모가정 및 노인층 대상

▲NH농협생명은 초복을 맞아 구세군 두리홈과 대한적십자 중앙봉사관에 각각 삼계탕 500개씩을 전달했다. ⓒ NH농협생명


[프라임경제] NH농협생명(대표 홍재은)은 초복을 맞아 구세군 두리홈과 대한적십자 중앙봉사관에 삼계탕 1000개를 지난 15일 지원했다고 16일 밝혔다.

당사는 지난 2016년부터 매년 복날을 맞아 지역사회 취약계층에 삼계탕 무료 배식행사를 이어오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배식 봉사 대신 개별 포장된 삼계탕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아울러 이번 행사를 통해 1926년 설립된 우리나라 최초 여성복지시설인 구세군 두리홈과 첫 인연을 맺었으며, 수혜 대상자를 기존 노인층과 더불어 한부모 가정까지 확대했다.

전용범 경영기획부문 부사장은 "초복을 맞아 삼계탕으로 지역사회 이웃들과 나눔을 실천할 수 있어 기쁘다"며 "모두 코로나19와 폭염 속에서도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생명은 2015년 대한적십자 중앙봉사관에서 실시한 빵나눔 봉사를 시작으로 △명절 선물꾸러미 제작 △한가위 송편 나눔 △동절기 김장 나눔행사 등 희망풍차결연가구 및 저소득층 지원에 앞장서 왔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