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우디에스피, 中티안마와 OLED 검사 장비 공급계약

2020-07-30 15:34:11

- 중국 OLED 투자 본격화로 추가 공급 계약 지속, 해외 시장 다변화 추진

[프라임경제] 디스플레이 장비 전문 기업 영우디에스피(143540, 대표이사 박금성)가 중국 우한 티안마 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와 65억원 규모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검사 장비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영우디에스피는 중국 우한 티안마 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와 65억원 규모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검사 장비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공시했다. ⓒ 영우디에스피


이번 계약규모는 지난해 연결기준 최근 매출액 대비 6.50%, 계약 기간은 2020년 7월29일부터 2020년 10월8일까지다.

영우디에스피 관계자는 "지난 15일 중국 CSOT와의 계약에 이어 중국의 OLED 투자 본격화로 추가 공급 계약이 이어지고 있다"며 "중국 시장의 성장과 함께 일본 등 해외 시장 다변화를 추진해 회사 실적 상승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영우디에스피는 연이은 공급계약 체결로 하반기에는 큰 폭의 실적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회사는 지난해 3분기 영업이익 흑자 전환에 성공한 뒤, 올해 1분기까지 이어오고 있으며 2분기도 상승세를 유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