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금융, 폭우 피해 이재민 지원 5500만원 기부

2020-08-19 09:15:48

-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통해 성금 전달…폭우 피해 이재민 지원 사업 활용 예정

[프라임경제] OK금융그룹(회장 최윤)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폭우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의 복구를 위한 성금 5500만원을 기부한다고 19일 밝혔다.

OK금융그룹은 '위(We)대한 민국, 원팀(OneTeam)으로 극복' 이라는 슬로건으로 지난 11일 비대면 모금 활동을 펼쳤다.

이번 성금은 OK저축은행, OK캐피탈 등 OK금융그룹 전 임직원의 자발적 모금을 통해 조성됐으며, 수해 복구 현장을 찾아 봉사하는 차원에서 자신의 근무시간 중 1시간 가량의 수당을 기부하는 형태로 진행됐다.

임직원이 조성한 성금에는 '매칭 그랜트(MatchingGrant)' 방식의 OK금융그룹의 성금이 추가돼 총 5500만원이 조성됐다. OK금융그룹은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해 폭우 피해를 입은 이재민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최윤 OK금융그룹 회장은 "지금까지 어려움도 슬기롭게 극복했던 한민족인 만큼 이번에도 위대한 민국의 저력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며 "OK금융그룹 또한 사회와 원팀으로서 위기 극복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아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