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20만원대 '플립북' 단독 출시…노트북·태블릿으로 사용

2020-08-31 10:21:56

- 13.3인치 터치스크린·360도 플립 기능 탑재

[프라임경제] KT(030200)는 스마트기기 협력사 펀디지와 함께 'Flipbook(플립북)'을 31일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통신사 출시는 KT 단독이다. 

▲KT 모델이 'Flipbook(플립북)'을 소개하고 있다. ⓒ KT


31일부터 KT 공식 온라인몰 KT샵에서 주문할 수 있고, 9월 중 전국 KT 매장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가격은 29만8000원이다.

플립북은 스마트폰을 연결해 노트북 또는 태블릿으로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기기다. 게임기 등을 연결하면 휴대용 모니터로도 활용할 수 있다. 연결을 해제하면 플립북 자체에는 데이터가 남지 않는다.

특히 플립북은 △360도 회전이 가능한 13.3인치 터치스크린 △USB-C 타입 충전단자와 미니 HDMI 입력 단자 △외장 Micro SD 메모리 슬롯 △백라이트 키보드와 터치패드 △메탈 알루미늄 바디를 채택했음에도 14mm 두께와 1.18kg 무게로 경량화했다. 

손정엽 KT 무선단말사업담당 상무는 "스마트폰의 높은 성능을 이용해 새로운 모바일 컴퓨팅의 미래를 여는 스마트기기를 펀디지와 함께 출시하게 돼 기쁘다"며 "KT는 앞으로도 고객의 삶을 변화시키는 혁신적인 단말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플립북은 KT의 우수기업 상생 프로젝트인 'KT Partners(파트너스)' 인증을 받은 제품이다. 최근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에서 3억여원의 펀딩과 1000여명의 구매예약을 달성한 바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