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학대피해아동 위한 후원금 전달

2020-09-01 11:56:27

- 심리치료·교육·주거환경 개선…"건강하고 올곧게 성장하길"

[프라임경제] 카셰어링 브랜드 그린카는 서울 은평아동보호전문기관에 학대 피해 아동·청소년을 위한 후원금을 기부했다고 1일 밝혔다.

서울 은평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 진행된 학대피해아동 후원금 전달식은 굿네이버스 서울중부지부 이윤지 팀장, 서부경찰서 여성청소년과 홍수진 APO, 그린카 경영기획실 김병철 매니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은 심리적, 정서적으로 아픔을 겪고 있는 학대피해 아동을 위한 심리치료비와 교육비,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프로그램 지원금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학대피해아동 후원금 전달식에 참석한 굿네이버스 서울중부지부 이윤지 팀장, 서부경찰서 여성청소년과 홍수진 APO, 그린카 경영기획실 김병철 매니저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 그린카


그린카 관계자는 "학대 피해로 힘든 시간을 보냈던 아동·청소년이 건강하고 올곧게 성장할 수 있도록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이번 후원을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그린카는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지원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그린카는 매년 사회 각계각층과 나눔의 의미를 되새기는 사회공헌활동을 적극적으로 진행 중이다. 

2016년 2월 서울시 나눔카와 함께 진행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시작으로 2017년 독거 어르신 여름나기 지원 기부금 전달, 2018년 저소득층 어르신을 위한 김장담그기 봉사활동 등을 진행했다. 

또 기아차와 협업한 '청춘, 내:일을 그리다' 캠페인을 통해 청년 창업 지원에도 지속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