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박재호 SNS 성인물 "해외토픽감" 비판

2020-09-07 14:21:01

[프라임경제] 황규환 국민의힘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현직 국회의원 SNS에 게시된 성인동영상은 해외토픽감"이라고 비판했다.

이는 박재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SNS에 음란동영상이 게재돼 파문이 일고 있는 상황을 비판한 것이다.

황 부대변인은 7일 "의원실 측은 'SNS를 의원 본인이 아닌 보좌진이 관리하고 있다'며 책임 회피에만 급급한 모습"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게다가 박 의원의 지역구인 부산시민들은 오거돈 전 부산시장의 성범죄로 이미 크나큰 상처를 입은 상황"이라고도 지적했다.

황 부대변인은 "실수가 계속되면 의도라고 했다"며 민주당 주변에서 성추문이 계속되는 상황을 꼬집었다. 

아울러 그는 "지금이라도 박 의원이 직접 명확한 사건경위를 밝히고, 부산 시민과 국민들에게 고개 숙여 사과하라"고 촉구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