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윤영찬, 드루킹 사건 연관 가능성" 공세 펼쳐

2020-09-15 17:10:01

[프라임경제] 국민의힘이 '드루킹 사건'과 윤영찬 더불어민주당 의원 연관 가능성을 거론하며 공세에 나섰다.

김기현 국민의힘 포털공정대책특위 위원장은 15일 윤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후보 시절 캠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본부 공동본부장을 지냈고, 정권 출범 후에는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으로 일한 점을 거론했다.

김 위원장은 "청와대와 여당이 포털에 수시로 외압을 행사했을 것이란 합리적 의심이 가능한 상황"이라고 주장했다. 또한 "여론 조작 의도가 섞인 행위를 아무렇지 않게 일삼는 것이야말로 좌시할 수 없는 국기 문란 행위"라고 지적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