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아름동 직원 '태풍피해농가 일손돕기' 진행

2020-09-19 12:39:49

- 장군면 송문리 농가서 밤 수확 작업 지원

[프라임경제] 세종특별자치시 아름동(동장 여상수)이 지난 18일 장군면 송문리에서 '공직자 농촌일손돕기'를 진행했다.

▲아름동 공직자 농촌일손돕기 장면. ⓒ 세종시

이번 활동은 연이은 태풍으로 인한 피해농가의 신속한 피해 복구를 지원하고, 수확기 일손이 부족한 농촌을 돕기 위해 추진됐다.

아름동 소속 공무원 9명은 이날 약 14만6000㎡ 면적의 장군면 소재 농가에서 밤 수확을 지원했다.

여상수 동장은 "최근 집중호우와 연이은 태풍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도움을 드릴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 농촌일손돕기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많은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