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5년 연속 완주

2020-09-28 11:32:17

- 'i30 패스트백 N' 브랜드 최초 클래스 우승…"고성능 N 치열하게 단련해 나갈 것"

[프라임경제] 현대자동차(005380) 고성능 N의 전 라인업이 24시간 동안 쉬지 않고 펼쳐지는 내구레이스에서 5년 연속 완주에 성공하며, 우수한 경주 성능을 증명했다.

현대차는 26~27일(현지시각)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열린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ADAC TOTAL 24h Race)에 고성능 차량 △벨로스터 N TCR △i30 패스트백 N △i30 N TCR 총 3대가 출전해 각 종합순위 △23위 △50위 △51위로 완주에 성공했다고 28일 밝혔다.

▲현대차 고성능 N의 전 라인업이 24시간 동안 쉬지 않고 펼쳐지는 내구레이스에서 5년 연속 완주에 성공했다. ⓒ 현대자동차


이번 대회는 비와 안개에 따른 악천후로 8시간 동안 경기가 중단되는 상황 속에서 총 97대의 차량이 출전해 74대만이 완주에(완주율 76%) 성공했다.

벨로스터 N TCR은 종합 순위 23위를 기록하면서 지난해 45위보다 22단계 상승했으며, TCR클래스에서는 2위를 차지해 탄탄한 내구성과 압도적인 주행성능을 보여줬다.

또 i30 패스트백 N은 종합 순위 50위, SP3T 클래스 1위를 달성하며 당사 최초로 클래스에서 우승을 차지해 기량을 뽐냈다. i30 N TCR은 전체 51위, TCR 클래스 4위를 기록했다.

▲현대차 고성능 N의 전 라인업이 내구레이스에서 5년 연속 완주에 성공하며, 우수한 경주 성능을 증명했다. ⓒ 현대자동차


이로써 현대차는 2016년부터 5년째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완주에 성공했을 뿐 아니라 현대차의 고성능 N 전 라인업이 서킷을 완주하는 쾌거를 이루며 전 세계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현대차의 기술력을 알렸다.

토마스 쉬미에라 현대차 상품본부장(부사장)은 "악천후 속에서 모든 차량이 완주하며 독보적인 성능을 검증해낸 것에 대해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세계적인 경주대회에 지속적으로 참가하며 고성능 N을 갈고 닦아 경주용 차량의 철학을 양산차에 녹여내고 이를 통해 고객들이 주행 퍼포먼스를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