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인즈랩 "엣지 AI 플랫폼으로 AI클라우드 연동"

2020-10-12 12:22:04

- 엣지 컴퓨팅 영역 확대···엣지 디바이스에도 업그레이드 형태로 제공

[프라임경제] 마인즈랩(대표 유태준)은 마음 엣지라는 엣지(Edge) 컴퓨팅 영역을 추가하며, 클라우드 기반의 AI 플랫폼 영역을 엣지영역까지 확장했다고 12일 밝혔다.

▲마음엣지 플랫폼 활용 분야. ⓒ 마인즈랩

엣지 AI란 기기(디바이스) 단에서 이뤄지는 인공지능 연산을 뜻하며, 데이터가 생성되는 지점이 어디든지 엣지 AI 디바이스를 활용해 실시간 정보를 추출하는 AI기술이다.

엣지 디바이스는 웹 기반의 디바이스 유지 및 관리가 용이하여 데이터가 실시간으로 발생하는 스마트시티·스마트팩토리와 같은 분야에서 수집된 데이터를 엣지 단에서 처리해 네트워크 운영 비용 절감 등 전체적인 가동성과 실시간 서비스 품질을 향상에 기여한다는 설명이다.

일례로 서울시 노후 경유 차량 검출 프로젝트에서 검증된 마인즈랩의 기술력은 마음 엣지에 적용돼 운전자의 얼굴 등 불필요한 정보는 제거하고, 차량·번호판 등 중요한 정보만 검출하는 등 99%의 차량 검지율을 구현했다.

이로인해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의 높은 구축 및 운영 비용은 절감하면서 사용성을 극대화한 AI 플랫폼으로 평가받고 있다.

마음 엣지 AI는 어떠한 소형기기(카메라)를 이용해서도 엣지 플랫폼에 유연하게 연동할 수 있으며, 네트워크 불안정과 지연, 프라이버시 침해 등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신속성과 안정성 등을 기반으로 실시간 관리 시스템(스마트 팩토리, 스마트 농장 등), 리모트 시스템(드론) 분야 등 AI 애플리케이션 전반에 혁신사례를 만들며 국내 엣지 컴퓨팅 영역을 활성화할 예정이다.

특히, 개인정보 비식별화가 절대적으로 요구되는 집과 같은 사적 영역에서도 마음 엣지 플랫폼을 활용할 수 있도록 엣지 홈 영역을 확장해 일반 고객(B2C)에게까지도 엣지 컴퓨팅의 접근성을 높일 수 있게 됐다.

백훈 마인즈랩 CTO(최고기술책임자)는 "수원시의 'CCTV 영상 데이터 구축사업'의 경험을 바탕으로 폭행, 절도 등 이상행동이 감지되었을 시 곧바로 관제사에게 알리는 솔루션을 엣지 AI 기술에 적용했다"고 밝혔다.

이어 "해당 솔루션으로 폭행과 범죄 등을 예방할 뿐만 아니라 보완관제 영역(AI surveillance)에서 수집된 다량의 데이터도 엣지 단에서 메타 데이터로 분석해 사적 영역을 침해하지 않을 수 있다"고 첨언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