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진, 여당 진중권 공격에 "지식인 입 꿰매려는 네오나치즘"

2020-10-14 13:47:29

[프라임경제] 더불어민주당이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를 향해 공세를 펴고 있는 가운데, 조수진 국민의힘 의원은 이런 여당의 행보를 "대한민국판 네오나치즘"이라고 우려했다.

민주당은 당 차원 공식 논평으로 진 전 교수를 겨냥했고, 진 전 교수는 이에 즉각 응사해 파문이 확산되고 있다.

조 의원은 14일 "코로나 방역 정치라는 완장을 차고 지식인의 입을 꿰매 전 국민을 친위대로 만들겠다는 것"이라며 진 전 교수를 향한 공세를 비판했다.

그는 "표현의 자유, 외치고 강조해도 이른바 진보진영이 더 해야 하는 가치가 아닌가"라면서 "이것 하나만 봐도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이 내세우는 진보와 민주는 허상"이라고 주장했다. 또 "북한 김정은과 뭐가 다른가. 이런 게 악랄한 변종 독재"라고 지적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