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샤인머스켓 대만 첫 수출

2020-10-16 15:12:04

[프라임경제] 충남 부여군농업기술센터(소장 정대영)는 16일 부여에서 생산한 청포도 '샤인머스켓'이 대만으로 첫 수출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샤인샤스켓 포도 대만 첫 수출 기념촬영 모습. ⓒ 부여군

샤인머스켓은 망고포도로 불릴 정도로 단맛과 향이 좋아 최근 소비자들에게 가장 각광받는 포도 품종으로 남녀 구분없이 즐길 수 있으며, 대만에서도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아 지속적인 수출로 농가소득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군은 샤인머스켓 포도 수출을 하고자 재배기술 이론교육 및 선진지 견학, 농가별 수출컨설팅 및 맞춤형 진단 등 기술 지원을 했다.

또한 5000만원을 투입해 '포도 수확 후 관리기술 시범사업'을 통해 적기수확을 위한 비파괴 당도계, 수확 후 품질·신선도 장기유지를 위한 유황필름, 타공비닐, MA봉투 등을 지원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에 부여군에서 샤인머스켓 포도 수출을 시작에 성공한 만큼 지속적인 농가 소득 안정화를 위해 수출 포도 단지 육성을 목표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