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다스, 서울시 영등포구 체육시설 개보수 오픈

2020-11-12 08:55:19

- 사회공헌 프로젝트 통해 4년간 서울 10개 장소의 19개 체육시설 개보수

[프라임경제] 아디다스가 서울시와 함께 안전하고 쾌적한 스포츠 환경을 만들어가는 '서울아 운동하자' 사회공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서울 영등포구 문래동의 체육시설을 개보수 오픈하고, 약 4년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작업은 코로나19로 스포츠 활동이 어려운 시기에 시민들이 건강하고 활기찬 생활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수 있도록 하는 데 중점을 두고 진행됐다. 

▲ⓒ 아디다스


그 결과 주거단지와 초·중·고등학교에 인접해 있지만 낙후된 시설로 이용이 어려웠던 농구장과 족구장, 인라인장이 시민들이 언제나 안심하고 안전하게 운동할 수 있는 생활 스포츠 공간으로 탈바꿈됐다.

거친 마사토 지면의 농구장과 족구장이 안전한 우레탄 바닥의 농구장 2개면으로 재정비됐으며, 안전을 위한 펜스가 세워지는 한편 기존 노후화된 골대도 새 제품으로 교체됐다. 

농구코트는 경쾌하고 컬러풀한 그래픽 디자인이 적용돼 주변 환경과 조화를 이루면서도 시민들에게 밝은 에너지와 활기를 주는 공간으로 변모했다. 

특히 농구장 슈팅 지점에는 아디다스와 서울시의 로고가 트릭아트로 디자인돼 사람이 서서 사진을 촬영할 때 3D 조형물이 배경에 있는 것처럼 사진에 찍히게 된다. 뿐만 아니라 인라인장은 활주 방향이 표시된 트랙이 재정비돼 시민들이 러닝이나 인라인 등의 스포츠를 보다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조성됐다.

이로써 서울 시민의 건강한 삶의 질 향상과 지역 내 올바른 스포츠 문화 확립 및 활성화를 위해 시작한 '서울아 운동하자' 프로젝트는 이번 서울 영등포구 체육시설의 개보수와 재정비를 끝으로 4년간 대단원의 막을 내리게 됐다.

아디다스 관계자는 "지난 4년간 스포츠 시설 개보수를 통해 시민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스포츠 환경을 제공할 수 있었고, 이용자 수가 현저히 증가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아디다스가 시민들의 삶에 기여할 수 있도록 협력해 주신 서울시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앞으로도 '스포츠를 통해 세상을 변화시킨다'는 아디다스의 신념을 실천할 수 있도록 스포츠 관련 사회공헌사업을 지속적으로 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아디다스는 '스포츠로 세상을 변화시키다'는 신념을 바탕으로 지난 2017년부터 현재까지 △잠실종합운동장 풋살장 △어린이대공원 풋살장 △진관 근린공원 풋살장 △성북종합레포츠타운 풋살장 △응봉체육공원 풋살장 △강서개화풋살장 △황금내 근린공원 풋살장 △어린이대공원 풋살장 △응봉체육공원 내 체육시설 △구로구 안양천변 체육시설 △도봉구 무수천 농구장 △영등포구 안양천변 체육시설 등 총 10개 지역 19개 시설에 안전 패드 설치와 개보수를 진행하며 체육시설의 낙후된 장비 및 스포츠 환경을 개선해 왔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