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외환사업부, 저소득 어르신 위한 우리쌀 기부

2020-11-12 10:20:37

- 성과우수 포상금으로 소외계층·농가에 따뜻한 나눔 실천

▲NH농협은행 외환사업부 직원들이 지난 11일 농업인의 날을 맞이해 서울 서대문구 천연동 주민센터를 방문, 관내 소외계층에 전달해 달라며 우리쌀 500㎏를 기부했다. ⓒ NH농협은행

[프라임경제]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 외환사업부 직원들은 지난 11일 농업인의 날을 맞이해 서울 서대문구 천연동 주민센터를 방문, 관내 소외계층에 전달해 달라며 우리쌀 500㎏를 기부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전달된 우리쌀은 농협은행 외환사업부가 2019년 외환파생사업 성과 우수로 받은 포상금으로 준비됐으며, 소외계층과 어려운 농가를 함께 도울 수 있어 나눔과 농촌사랑의 의미가 배가됐다. 천연동 주민센터는 기부 받은 햅쌀을 관내 독거노인 등 저소득 어르신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김평태 농협은행 외환사업부장은 "지난 한 해 부서원들이 최선을 다해 얻은 땀의 성과물을 관내 어르신 분들과 함께 나눌 수 있어 더욱 뜻깊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소외이웃을 위한 사랑과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