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철·한병화 "조 바이든 취임 후에도 자국중심주의 우세"

2020-11-17 14:29:55

- "탄소세 강화로 타깃 될 가능성 높아…대책 마련해야"













[프라임경제] 17일에 열린 '바이든노믹스 하에서의 세계 경제가 한국에 미칠 영향' 토론회 참석자들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의 취임 후 상황에 관해 세계화는 후퇴하고 자국중심주의가 지속될 것으로 분석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