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금융, 헌혈 릴레이 캠페인 전개…코로나19 극복 앞장

2020-12-08 10:44:34

- 근로시간 및 걸음 기부·소가구 조립 등으로 전환 운영

▲OK금융그룹이 오는 20일까지 '위(We)대한 민국, 전사 헌혈 릴레이' 캠페인을 전개한다. ⓒ OK금융

[프라임경제] OK저축은행, OK캐피탈 등이 속한 OK금융그룹(회장 최윤)은 오는 20일까지 '위(We)대한 민국, 전사 헌혈 릴레이'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헌혈 캠페인은 OK금융그룹이 매년 전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사회공헌(CSR) 프로그램인 '사회공헌대축제'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OK금융그룹 본사(서울)와 회현 및 가산센터, 대전센터, 각 지역 영업점 등에서 실시 중이다.

사회공헌대축제는 OK금융그룹 창립 초기부터 지금까지 20여년 간 지속해온 행사로 △김장 봉사 △연탄배달 봉사 △사랑의 선물 꾸러미(생필품) 제작 등이 진행된 바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시국에 발맞춰 △근로시간 기부 △걸음 기부 △소가구 조립 등으로 대체 운영 중에 있다.

지난달 23일부터 진행 중인 이번 헌혈 캠페인은 △OK금융그룹 본사(서울) △회현 및 가산센터(서울) △대전센터 △각 지역 영업점 등에서 실시 중이다.

OK금융그룹은 2010년 대한적십자사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매년 임직원을 대상으로 헌혈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이는 우리 사회 속 어려운 이들에게 '따뜻한 손길'을 내밀기 위해 고민하는 최윤 OK금융그룹 회장의 의지에서 출발했다.

올해는 전사 헌혈 캠페인을 연 1회에서 연 2회로 확대 운영한다. OK금융그룹은 앞서 코로나19에 따른 혈액 부족 사태를 극복하기 위해 지난 2월 전사 헌혈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지난 2일 현재 전체 혈액 보유량은 3.4일분으로, 적정 보유량인 5일분 대비 1.6일분 부족한 상황이다.

최윤 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 국가적 재난 극복에 힘을 보태기 위해 올해 전사 헌혈 캠페인을 확대 운영키로 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하고 지속적인 CSR 활동을 전개해, 우리 사회 속 나눔의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