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에너지, 스페인 50MW 태양광 발전소 매각 "사업능력 입증"

2020-12-10 10:56:15

- 아일랜드 투자자와 매각 계약 체결…유럽서 6GW 이상 사업 추진

▲한화에너지가 아마렌코 솔라에 매각한 스페인 남부 세비야 지역의 50MW 태양광 발전소 전경. ⓒ 한화에너지

[프라임경제] 한화에너지는 스페인 남부 세비야 지역에 위치한 50MW 규모의 태양광 발전소를 매각한다고 10일 밝혔다.

한화에너지는 지난달 27일 아일랜드 태양광 업체 아마렌코 솔라와 해당 태양광 발전소를 매각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한화에너지는 지난 2018년 12월 스페인 세비야 지역 태양광 발전 사업권을 획득해 개발을 완료했다. 올해 2월 발전소 건설을 착공해 오는 12월 상업운전을 앞두고 있다. 

해당 발전소는 1만3997가구의 전력 수요를 충족하는 에너지를 생산함과 동시에, 1만192대의 차량이 배출하는 5만1977톤 규모의 온실가스(CO2) 절감을 기대할 수 있다.

한화에너지는 이번 매각 계약에 대해 "유럽시장에 진출한 후 태양광 사업개발 단계부터 발전소 건설, 매각에 이르기까지 모든 단계를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그에 따른 수익을 창출했다"며 "태양광 사업자로서의 전문 역량 및 사업 능력을 유럽시장에서도 객관적으로 입증했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라고 설명했다.

한화에너지는 2018년 스페인 법인을 설립하고 스페인과 이탈리아에서 약 1.7GW의 태양광 발전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일반 기업 및 가정에서 초기 투자비 부담없이 지붕형 태양광 발전 설비를 설치해 100% 친환경 전력을 사용할 수 있는 전력 리테일 사업도 추진 중이다. 올해 10월에는 스페인에 '이마히나 에네르히아'라는 전력 리테일사업 브랜드를 론칭했다.

정인섭 한화에너지 대표이사는 "코로나 대유행으로 인해 불확실성이 높아진 사업 환경 속에서 성공적인 개발과 매각을 통해 사업 역량과 재무적 안정성을 확보했다"라며 "향후 10년 동안 스페인을 비롯한 유럽 시장에서 총 6GW 이상의 태양광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사업 영역으로 확장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