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구세군에 성금 2억원 전달

2020-12-11 14:47:07

▲성금 전달 후 현대해상 조용일 대표이사(왼쪽)와 구세군 장만희 사령관(오른쪽)은 기념촬영을 했다. ⓒ 현대해상


[프라임경제] 연말을 맞아 현대해상이 불우이웃돕기에 동참했다. 현대해상은 11일 불우이웃돕기 성금 2억 원을 구세군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날 성금을 전달한 현대해상 조용일 대표이사는 "구세군의 모금 운동에 현대해상도 동참할 수 있어 기쁘다"며 "힘든 겨울을 보내고 있을 우리 이웃을 위해 의미 있게 사용되길 바란다"고 마음을 전했다.

장만희 구세군 사령관은 "올해는 디지털 자선냄비를 처음 시행하는 만큼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 활동이 널리 전파돼 더 많은 곳에 따뜻한 마음이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