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사랑나눔 온택트 캠페인

2020-12-14 09:29:19

- 줍깅 챌린지 · 착한소비 캠페인 · 봉사활동 등 통해 사회적 가치 창출

▲하나금융그룹이 '모두하나데이' 10주년을 맞이해 '사랑나눔 온(溫)택트 캠페인'을 진행한다. ⓒ 하나금융

[프라임경제]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은 '모두하나데이' 10주년을 맞이해 '사랑나눔 온(溫)택트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모두하나데이' 캠페인은 하나금융그룹 임직원들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매년 11월11일에 시작해 연말과 연초로 이어지는 두 달간의 봉사와 나눔활동이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언택트로 실시하게 됐다..

이번 캠페인은 그룹의 ESG경영실천을 위해 △줍깅 챌린지(줍다+조깅 합성어) △착한 소비 캠페인 △임직원 언택트 봉사활동 등 크게 3가지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먼저 생활 속 환경을 지키는 '줍깅 챌린지(줍다+조깅 합성어)'는 지난 7일부터 5주 동안 임직원과 손님 모두가 쓰레기 줍기 등의 미션 수행을 통해 환경도 지키고 조깅으로 건강도 챙길 수 있는 일석이조의 활동이다.

아울러 사회적기업을 돕기 위한 '착한 소비 캠페인'은 네이버 해피빈과 함께 내년 1월11일까지 진행한다. 

이와 함께 ESG 경영에 발맞춰 업사이클링 제품 개발 및 발달장애인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10개의 사회적기업을 선정해 해피빈 펀딩을 지원한다. 

자동차 폐기물을 업사이클링한 패션 잡화, 버려지는 농수산물을 이용한 반려동물 식품, 발달장애인들이 만드는 생활용품 등 다양한 종류의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코로나19 이후 하나금융이 꾸준히 실시해온 임직원 언택트 봉사활동은 111명의 손님들과 함께 진행한다. 따뜻한 온기를 전하기 위해 임직원과 손님이 털목도리를 만든다. 목도리는 환경을 고려한 재생 플라스틱 원단이 사용되며 완성된 목도리는 생필품을 담은 행복상자와 함께 쪽방촌 독거노인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온기를 나누는 사랑나눔 온택트 캠페인은 하나금융그룹 유튜브 채널인 하나TV를 비롯한 공식 SNS채널을 통해 지속적으로 임직원 및 손님들과 공유 및 확산시킬 예정이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