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15억 달러 규모 글로벌 채권 발행

2021-01-12 15:30:11

- 외화공모채 발행 개시

[프라임경제] 산업은행은 전세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15억 달러 규모의 글로벌 본드(채권)를 발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채권은 3년 6개월 만기 7억 달러, 5년 6개월 만기 5억 달러, 10년 만기 3억 달러로 구성된 고정금리채 형태로 발행됐다.

특히 이번 글로벌본드 중 3년 6개월 만기 7억 달러 규모는 그린 본드(Green Bond)로 발행됐으며, 2차전지, 재생에너지 관련 사업 등 그린뉴딜 사업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를 포함해 산업은행이 발행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채권은 원화 2.6조원, 외화 20.9억 달러 규모에 이른다.

새해 첫 외자조달의 개시를 알린 이번 산업은행 글로벌 본드는 최근 코로나 재확산 우려 증대 등에도 불구하고 산업은행 역대 최저 가산금리로 발행됐다. 또한 발행금액 대비 약 3.1배의 유효 주문을 유치했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 상황에서도 한국경제에 대한 전세계 투자자의 높은 관심과 신뢰가 재확인됐다"며 "이번 글로벌 본드 발행으로 다양한 만기에 대한 벤치마크 금리를 제시해 향후 한국계 기관의 발행 때 비용절감을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