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춘 "침례병원, 공공병원으로 만들겠다"

2021-02-23 17:05:26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부산시장 예비후보는 23일 침례병원 인근 문 닫은 약국에 방문하면서 침례병원의 공공병원화를 약속했다. ⓒ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부산시장 예비후보

[프라임경제]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부산시장 예비후보는 "침례병원을 공공병원으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날 부산 금정구에서 이 같은 내용을 밝혔다.

그는 "서부산의료원과 아울러 동부산권 의료공백을 해결할 공공병원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침례병원을 국민건강보험공단의 보험자 병원으로 만들면서 부산시가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침례병원이 문을 닫으면서 800여명이 일자리를 잃었고, 약국을 포함한 주변 상권 모두 죽어버렸다"며 "부산시민의 건강·경제를 위해 침례병원 공공화는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