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도로교통공단 '음주운전 근절' 맞손

2021-03-30 16:17:54

- 제5회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시상식 개최

[프라임경제]  오비맥주(대표 배하준)는 지난 29일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이주민)과 함께 '제5회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시상식'을 개최하고 음주운전 근절에 공헌한 경찰관과 교통유관 기관 관계자, 모범운전자연합회 소속 회원 등 총 15명을 선정해 포상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오비맥주 배하준 대표와 구자범 수석부사장, 도로교통공단 이주민 이사장, 경찰청 양우철 교통안전과장 등이 참석해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한 수상자들의 공로를 치하하고 감사를 표했다.

▲배하준 오비맥주 대표(앞줄 오른쪽에서 네 번째)가 지난 29일 도로교통공단 서울특별시지부에서 열린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시상식'에서 유공자들에게 감사장을 수여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오비맥주


오비맥주는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로 비접촉식 음주감지기 도입 등 음주운전 예방에 공로가 있는 경찰관 10명, 음주운전 예방과 교통질서 확립에 기여한 공단 직원 3명,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모범운전자연합회 직원 2명 등 총 15명을 선정해 표창과 함께 시상금을 수여했다.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은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시상식'은 오비맥주와 도로교통공단이 2016년 체결한 업무협약(MOU)에 따라 펼치고 있는 범국민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의 일환이다. 음주운전 예방과 근절에 기여한 유공자를 발굴하고 노고를 치하해 건전음주에 대한 인식을 확산시키기 위해 기획됐다.

배하준 오비맥주 대표는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음주운전 예방을 위해 애쓰는 우리 사회의 숨은 영웅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매년 시상식을 열고 있다"며 "국내 주류 선도 기업으로서 안전한 교통 문화 정착과 책임 있는 음주 문화 조성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주민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의 위기 속에서도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노력해온 수상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공단은 음주운전 교통사고 근절을 위해 오비맥주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