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 세계 茶 전문가 초청 강연

2021-04-08 13:42:31

- 한국 茶 산업 직원 역량 강화…성공적 산업엑스포 부가가치 창출

▲심유리 대표가 준비한 유명차 시음회를 하고 있다. ⓒ 하동군

[프라임경제]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가 마케팅 역량을 강화하고 하동세계차엑스포를 부가가치를 지속적으로 창출하는 산업 엑스포로 만들고자 차(茶)산업 마케팅 및 컨설팅 분야의 전문가 초청 특강을 개최했다.

이날 엑스포조직위는 심유리 한국티 산업경영연구원 대표를 초청해 '성공으로 가는 하동세계차엑스포'라는 주제로 2시간 동안 강연을 진행했다.

심유리 대표는 2016년부터 2019년까지 하동 티블렌딩 대회를 기획·진행했으며, 올해는 하동 티푸드 UCC 공모전을 개최하는 등 하동과의 인연이 깊은 차 전문가다.

심 대표는 이날 강의에서 차(茶) 산업의 발전방안과 마케팅 방안 등에 대한 성공비법을 알기 쉽게 풀어내고 조직위에 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조언을 전했다.

강의가 끝날 무렵에는 유럽의 블렌딩 차인 가향차, 일본 우지차, 대만 우롱차 등 세계 각국의 유명차를 시음하고 차 디저트를 시식하는 자리도 마련해 조직위 직원들의 호평을 이끌어 냈다.

이동진 기획본부장은 "이번 특강에서 배운 마케팅 비법과 성공 노하우를 엑스포에 적극적으로 접목하겠다"며 "차의 특성을 살리고 차를 활용한 제품 마케팅을 통해 소비자의 수요에 긴밀히 대응해 부가가치를 지속적으로 창출하는 산업 엑스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동세계차엑스포는 정부로부터 승인받은 국내 최초 차(茶) 엑스포로서, 2022년 5월에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차(茶)!'를 주제로 하동스포츠파크와 하동야생차문화축제장을 비롯해 창원·김해 등 경남 일원에서 개최한다.


카카오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Copyright 프라임경제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 1 / 0 다음
Copyright ⓒ 프라임경제 all rights reserved.